본문 바로가기
고려말과 조선시대에 경산을 빛낸인물의 이름과 업적들을 나타낸표
이름 업적
순비(順妃)
노씨(盧氏)
고려 제34대 공양왕의 비(妃)로 현을 장산군으로 승격
문평공(文平公)
전백영

관향은 옥산, 예조판서, 경기도 관찰사 호조판서 지냄

공민왕 때 문과에 급제, 우왕 때 간관으로서 이인임(李仁任)을 탄핵했다가 유배되었다.

석방 후 1390년(공양왕 2) 우간의대부가 되고, 조선이 개국된 뒤 대간을 거쳐 1397년 (태조 6) 병 조전서로서 서북면 선위사가 되었으며, 이듬해 풍해도 도관찰출척사가 되었다.

양헌공(良獻公)
정 연
본관은 초계, 정2품 벼슬을 지냈으며 음률에 정통하고 예에 밝았음
허 후 호응 응천, 조선 세종때의 충신
허 조 자는 중통, 호는 경암, 세조 20년에 좌의정을 지냄
박 해 호는 귀림, 고려 공민왕 때 홍건적의 서경 침입을 물리침
박찬조 성종 18년 정3품 (사재감정 - 궁중에서 어류, 수율, 소금, 연료 등에 관한 일을 맡아보는 관리)을 지냄
전 헌 자는 징지, 중동 17년 병과에 급제 성균사성권지(종3품)지냄
장자원 자는 성인, 호는 덕봉, 성종때 문장가
정응지 자는 원도, 연지(蓮池)의 주인 농수(農搜)
  • 담당부서 : 문화관광과
  • 담당자 : 최원영
  • 연락처 : 053-810-5363
  • 최종수정일 : 2021-10-01
  • 오류 및 불편신고

현재 페이지의 정보 및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

평가
좋아요 추천